흉터치료,흉터제거

언론보도

영클리닉 조영신 원장은 방송과 여러 보도매체를 통해 건강한 미용성형에 대한 정보 및 경험을 전달하고 있습니다.

[한국일보] 오래 되고 못난 흉터, 다양한 방식으로 치료 가능

흉터제거를 위한 흉터레이저 시술

 

평소 상처나 여드름으로 인해 생긴 흉터로 고민하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더구나 얼굴뿐만 아니라 몸 곳곳에 생긴 흉터는 제거가 어렵다고 알고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라 평생 콤플렉스로 남기도 한다.

하지만 실상은 웬만한 흉터는 대부분 제거할 수 있다는 것이 전문의들의 조언이다. 흉터축소술, 흉터레이저 치료, 줄기세포 지방이식, 피부조직 확장술, 주사요법 등 다양한 방식으로 치료할 수 있다.

문제는 병원마다 치료하는 방법이 다르다 보니 결과도 다르고, 흉터에 대해 상담하다 보면 흉터를 작아지게 하거나 호전시키기는 하지만 완전히 없애기 어렵다는 상담을 받는 경우가 더 많다. 흉터를 적극적으로 치료하는 병원이 따로 있는 것이다.

영클리닉 조영신 원장은 “흉터는 모양도 크기도 제각각이라 치료법도 그에 맞게 다양한 시술이 있다”며 “흉터의 원인이나 피부 상태 등을 정확하게 진단하면 충분히 치료가 가능하며 눈에 보이지 않을 정도로 없앨 수 있다”고 말했다. 조 원장을 통해 상세한 흉터 치료법을 알아봤다.

각 흉터 별 치료방법 달라

흉터의 종류는 보통 수술흉터, 여드름 흉터, 수두 흉터, 켈로이드 흉터, 화상흉터, 사고흉터, 생활하면서 긁히거나 다쳐서 생긴 생활흉터 등이 있다. 하지만 어떠한 형태의 흉터라도, 혹은 20년 이상 지난 오래된 흉터인 경우에도 치료가 가능하다.

살이 튀어나온 켈로이드성 흉터라면 흉터절제술이 필요하다. 또 피부가 패인 흉터라면 지방이식이 필요할 수 있다. 작고 가벼운 흉터라면 흉터레이저술로 생각보다 쉽고 간단하게 제거할 수 있다.

또 흉터에 따라 치료방법을 창조적으로 모색해야 하는 경우도 있다. 예를 들어 한쪽 팔에 화상흉터가 크게 남은 경우, 지방이식을 통해 피부를 확장해서 피부를 늘리고 늘어난 피부를 이용하여 화상흉터를 잘라내고 늘어난 피부끼리 봉합하여 흉터를 없애는 흉터절제술을 받고 나면 흉터 절제술 후 꿰맨 자국은 흉터레이저로 없앨 수 있다.

조영신 원장은 “흉터에 따라 시술방법이 복잡하거나 고난도의 여러 시술이 필요할 수 있다”며 “흉터가 너무 커서 처음에는 완벽하게 제거되지 않는 흉터도 있지만 흉터를 줄이고 반복적인 시술을 통해 잘 띄지 않게 치료가 가능하므로 너무 크게 걱정하지 말고 흉터 치료 경험이 많은 전문의를 찾아 상담 받는 것이 좋다”고 당부했다.

원문 보기 >>

이전글 [이화의료원보]people&love 조영신원장 인터뷰
다음글 [한국경제TV] 자가지방가슴성형 할까? 보형물가슴성형 할까?